화훼알리미

오늘 최저가 상품

today'slowest prices

닫기
call center
T. 010-6475-8701
mon-fri am 10 - pm 5
lunch time pm 12 - 1
sat.sun.holiday off

커뮤니티

가시없는 장미 함양 산삼축제에서 만나요

작성자:다현꽃집

  • 작성일:2019-09-18
  • 조회수:36회

center 

 

[농업경제신문 임지혜 기자] 경상남도 농업기술원이 ‘제16회 함양 산삼축제’에서, 화훼로는 처음으로 우리 도가 육성한 수출용 스프레이장미 ‘에그타르트’ 등 3화종 12품종을 전시했다고 밝혔다.

화훼연구소는 지금까지 장미, 국화, 거베라 등 7화종 240품종을 육성하였다.

이번 9월 8일부터 15일까지 실시되는 함양 산삼축제장에 전시된 12품종은 최근에 개발된 것으로 국내외 시장에서 인기가 높다.

장미 ‘햇살’과 ‘에그타르트’는 가시가 없고 병에 강하며 생산성이 높은 대표적인 수출용 품종으로서 지난 2015년부터 지금까지 100만본 이상 일본에 수출하였으며, 거베라 ‘문비치’, ‘레몬비치’ 등 5품종은 절화(꺾은 꽃)가 아닌 종묘를 인도에 수출하여 로열티 수입을 올린 바 있다. 

 

분화국화 ‘솔라에그’ 등 에그시리즈는 국내 기관에서는 유일하게 방사선을 이용하여 개발한 돌연변이 품종으로 소비자 기호성이 아주 좋은 품종이며 ‘코로나옐로우’ 또한 폼폰형의 중형 분화국화로는 국내에서 처음으로 개발된 품종이다.

황주천 경남농업기술원 화훼연구소장은 “시장이 요구하는 다양한 목소리를 담아낼 수 있는 품종개발과 함께 우리 도 개발품종의 우수성을 실시간 도민과 공유함으로써 침체된 화훼산업의 활로를 열어가겠다”고 말했다.

임지혜 기자 lhjihj9031@naver.com

 

사진출처: 경상남도청


이전 글
다음 글 초심을 찾게 해주는 기사라서 퍼왔습니다. [열정은 性이 없다③] 행복 한 다발 안겨주는 ''꽃을 든 남자''